전화상담

롯데점042-525-7175

세이점042-222-7175

각종 첨단의료 장비·최신 진료시스템

  • 대장항문크리닉
  • 대장/직장암

대장/직장암

건강한 웃음을 찾아드립니다.

대장암이란

대장암은 한국인의 전체암 중 4위를 차지하며 점점 발생빈도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최근에 대장내시경 검사가 활발해지면서 젊은 나이에서도 초기 단계에서 대장암이 많이 발견되고 있습니다. 대장암의 증세는 조기대장암인 경우에는 전혀증상이 없으며 대장암이 진행된 경우 출혈, 변이 가늘고 시원치 않은 배변습관의 변화, 복통 등이 올 수 있으며 증상이 나타난 경우에 이미 진행된 경우도 많이 있습니다.

대장암의 원인

대장암의 원인은 잘 모르나 유전적, 환경적(음식, 음주, 스트레스, 발암물질)인 여러 원인을 생각할 수 있으며 대부분 대장암의 전단계인 대장의 용종(선종)이 점점 암세포로 진행되는 것이 확인되고 있습니다. 따라서 대장 용종을 미리 제거하면 암을 예방할 수 잇으며 대장의 증상이 없어도 40세 이상이면 대장 검사를 받아야 하며 50세 이상이면 반드시 3~5년마다 대장검사를 받도록 권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설사 대장암이 있더라도 조기에 발견되면 완치시킬 수 있기 때문입니다. 대장 용종은 거의 증상이 없으며 드물게 출혈이나 점액을 보이는 수가 있습니다.

초기의 대장 용종은 내시경만으로도 큰 위험없이 제거할 수 있으므로 미리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출혈이 반복되거나 배변습관의 변화, 복통이 반복되는 경우에는 꼭 대장검사를 받아보셔야 합니다.

대장암의 위험요인

  • 50세 이상의
    연령
  • 식이 요인
  • 비만
  • 유전적
    요인
  • 선종성
    용종
  • 염증성
    장질환
  • 운동부족
  • 음주

직장암의 위험요인

  • 50세 이상의
    연령
  • 선종성 용종
  • 염증성
    장질환
  • 유전적
    요인
  • 식이 요인
  • 신체 활동
    부족
  • 골발 부위
    방사선 조사
  • 흡연

직장암의 증상

갑자기 변을 보기 힘들어지거나 변 보는 횟수가 변하는 등의 배변 습관의 변화 설사, 변비 또는 배변 후 후중감(변이 남은 느낌) 혈변(선홍색 또는 검붉은색) 또는 점액변 예전보다 가늘어진 변 복부 불편감(복통, 복부 팽만) 체중이나 근력의 감소 피로감 식욕부진, 소화 불량, 오심과 구토 복부 종물